2021.09.16 (목)

  • 구름많음동두천 20.8℃
  • 흐림강릉 21.6℃
  • 구름많음서울 23.7℃
  • 흐림대전 24.2℃
  • 흐림대구 22.9℃
  • 흐림울산 22.6℃
  • 광주 20.6℃
  • 흐림부산 22.9℃
  • 흐림고창 22.5℃
  • 제주 22.6℃
  • 흐림강화 19.5℃
  • 흐림보은 22.3℃
  • 흐림금산 23.1℃
  • 흐림강진군 20.9℃
  • 흐림경주시 21.6℃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메뉴

독하지 않고 은은하게 향수 뿌리는 비결

URL복사

슬기로운 향수 생활

[ 시니어가이드 김미란 기자 ] 거리에서 독한 향수 냄새를 풍기며 지나가는 사람을 만나면 눈살이 찌푸려진다. 향수를 진하게 뿌린 사람 옆에 있으면 머리가 아프기도 하다. 향수를 강하게 뿌리면 좋은 냄새를 풍기려다 오히려 역효과가 난다. 향수는 스쳐 지나갈 때 은은하게 풍기는 게 최고다. 센스 있게 향수 뿌리는 법, 보관법을 알아본다.

 

 

나이가 들면 노인 냄새가 난다. 피지선에서 ‘노네날’이라는 이상 물질이 나와 노인 냄새가 날 수 밖에 없다. 여름에는 땀을 많이 흘려 땀 냄새도 많이 난다. 노인 냄새, 땀 냄새를 덮겠다고 향수를 많이 뿌리면 오히려 역한 냄새가 날 수 있다. 향수는 뿌리는 부위를 잘 선택하면 은은하게 향기를 풍길 수 있다.

 

향수뿐만 아니라 진한 향이 나는 스킨, 로션, 샴푸 등은 피하는 것이 좋다. 향이 진하면 화학성분이 많이 들어간 제품이라 건강에도 좋지 않다. 가능한 무향이거나 가벼운 향이 나는 제품을 선택한다.

 

1 샤워한 후 뿌린다

향수는 먼저 깨끗이 씻고 뿌려야 한다. 씻지 않고 뿌리면 체취, 땀 냄새 등이 섞여 묘한 냄새로 바뀐다.

 

2 외출하기 30분~1시간 전에 뿌린다

향수를 뿌린 직후에는 자극적이고 강한 향이 난다. 다른 사람들을 만나기 전에 미리 뿌리는 게 예의다. 향수를 싫어하는 사람들도 있기 때문이다. 향수는 시간에 따라 향이 달라진다. 뿌리고 30분 정도 지나면 휘발성 알코올 성분이 날아가고, 2시간 이상 지나면 잔향이 남는다.

 

3 팔뚝에 뿌린다

맥박이 뛰는 손목에 뿌리는 경우가 가장 많다. 하지만 손목은 오염되기도 쉽고 요즘은 손을 자주 씻기 때문에 향이 금방 날아간다. 팔뚝 바깥쪽과 안쪽에 뿌리면 팔을 움직일 때마다 은은하게 향이 퍼지고 오래 지속된다.

 

4 귀 뒤 대신 머리카락에 뿌린다

귀 뒤는 피지분비샘이 있어 냄새가 많이 나는 부위다. 향수와 섞여 오히려 좋지 않은 냄새가 난다. 귀 뒤에 뿌리지 말고 머리카락에 뿌리면 바람이 불 때마다 은은하게 향기가 퍼진다.

 

5 발목, 무릎 등 하반신에 뿌린다

향기는 아래에서 위로 올라온다. 향이 진하고 오래가는 ‘퍼퓸’ 향수는 하반신에 뿌리는 게 효과적이다. 아래에서 위로 향이 올라오면서 퍼져 독하지 않다.

 

6 향수 뿌리고 비비지 않는다

손목에 뿌리고 양 손목을 비비는 경우가 많다. 손목끼리 비비면 본래의 향이 변질된다. 향이 자연스럽게 스며들 때까지 비비지 말고 그냥 둔다.

 

 

7 한번 뿌리고 더 뿌리려면 5시간 지난 후에

2~3시간이 지나면 향이 옅어진다. 향수는 뿌린 후 시간에 따라 톱 노트(Top note), 미들 노트(Middle note), 라스트 노트(Last note)의 3단계로 나뉜다. 아직 잔향이 남아있는데 향수를 뿌리면 톱 노트와 라스트 노트가 섞여 향기가 안 좋을 수 있다. 본인은 향이 익숙해서 잔향이 나는 걸 잘 못 느낀다. 5시간이 지난 후에 덧뿌리는 것이 좋다.

 

8 향수를 살 때는 저녁에

저녁에는 후각이 민감해진다. 향수를 사고 싶다면 저녁에 사는 것이 바람직하다. 향수 시향지에 뿌린 첫 향이 마음에 들었어도 30분 정도 지난 후 향을 한 번 더 맡아보고 사는 게 좋다. 시간이 지나면서 향이 달라지기 때문이다.

 

9 여름에는 시원하고 상쾌한 향의 향수 사용

계절에 잘 어울리는 향이 따로 있다. 봄에는 꽃, 과일향이 좋고, 여름에는 레몬, 라임향처럼 시원하고 가벼운 향이 잘 어울린다. 춥고 건조한 가을과 겨울에는 묵직하고 포근한 느낌을 주는 나무향, 머스크향(사향노루에서 나는 향)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향이 변하지 않고 오래 쓸 수 있는 보관법

향수는 공기와 닿으면 변질되므로 사용 후 뚜껑을 꼭 닫고 서늘하고 어두운 곳에 둔다. 햇볕에 많이 노출되는 화장대 위나 습기가 많은 욕실에 두면 변질되기 쉽다. 개봉 후 유효기간은 3년 정도 된다. 향이 달라졌다고 느끼면 뚜껑을 열어둔 채로 서랍장이나 옷장에 넣어두면 은은하게 향이 즐길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