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8 (토)

  • 구름조금동두천 17.7℃
  • 구름많음강릉 18.2℃
  • 맑음서울 19.4℃
  • 맑음대전 18.1℃
  • 구름조금대구 19.3℃
  • 구름많음울산 19.9℃
  • 구름조금광주 21.0℃
  • 구름많음부산 20.1℃
  • 맑음고창 17.6℃
  • 흐림제주 22.8℃
  • 구름많음강화 18.1℃
  • 구름조금보은 16.9℃
  • 구름조금금산 15.7℃
  • 흐림강진군 22.4℃
  • 구름조금경주시 18.3℃
  • 구름많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메뉴

종이 없는 디지털창구 만든다, 새마을금고

URL복사

고객, 간편한 터치로 100여 종 업무 처리
직원, 업무 간소화로 상담에 집중
편의는 물론 서비스 질 개선 도모하는 새마을금고

[ 시니어가이드 박준영 기자 ] 새마을금고가 오는 28일부터 ‘종이 없는 디지털창구’ 운영을 시작한다.

 

 

‘디지털창구’는 종이신청서 대신 전자신청서에 터치식으로 간편하게 서류를 작성해 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100여 종 창구업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해

디지털창구는 ▲입출금 ▲계좌 신규 ▲대출상담 및 실행 ▲전자금융서비스 신청 ▲체크카드 신규 및 재발급 ▲공제 가입설계 및 청약 등 100여 종의 업무에 도입되며, 고객이 문서 작성 및 입력기능 등을 한눈에 이해할 수 있도록 쉽게 구성했다.

 

특히 필수사항 체크나 서명 등은 '모아 쓰기' 할 수 있도록 한 특화기능으로 서식작성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인다.

 

디지털창구는 서울지역 영업점 2곳(세종, 가양동)의 시범 운영을 시작으로 인천, 경기 지역을 거쳐 전 영업점으로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고객 편의, 직원 업무 간소화

두 마리 토끼 잡아 서비스 개선 도모

덕분에 창구 직원은 업무 간소화로 대면 상담과 안내에 집중할 수 있게 돼 고객 편의성 향상은 물론 상담을 위해 방문한 고객의 대기시간 감소 등 서비스 질 개선도 기대하고 있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일선 영업점의 업무 환경을 ‘페이퍼리스(paperless, 종이 없는)’로 전환해 종이 서식을 관리하는 번거로움을 줄이고 ESG 경영에 동참하고자 한다”고  디지털창구 시범운영의 취지를 밝혔다.

 

ESG 경영 위해

비대면 서비스 개발 박차

추가로 새마을금고는 고객이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 직접 찾아가서 금융업무를 처리하는 ‘새마을금고 태블릿 브랜치 서비스’도 오는 8월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새마을금고는 이뿐만 아니라 손바닥인증서비스, RPA(업무자동화시스템) 등의 도입으로 지속적인 디지털화를 추진하고 있으며, 더뱅킹, 상상뱅크 등 기존의 새마을금고 비대면 서비스에 대한 개선 및 리뉴얼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