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07 (화)

  • 구름많음동두천 15.1℃
  • 흐림강릉 15.2℃
  • 구름조금서울 15.7℃
  • 구름많음대전 16.8℃
  • 구름많음대구 15.4℃
  • 구름조금울산 15.8℃
  • 구름많음광주 19.0℃
  • 구름많음부산 16.1℃
  • 구름많음고창 18.7℃
  • 구름많음제주 18.8℃
  • 구름많음강화 15.2℃
  • 구름많음보은 12.7℃
  • 구름많음금산 16.3℃
  • 구름조금강진군 18.6℃
  • 구름조금경주시 13.7℃
  • 구름많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메뉴

유머 웃음의 힘, 억지로라도 웃으면 장수해요

URL복사

불효막심
닭과 소가 얘기를 나누는데 닭이 불평을 늘어놨다.
“사람들은 참 나빠. 자기들은 계획 출산이다 뭐다 하면서, 왜 우리는 매일 알 낳기를 바라는 거야?”


그러자 소가 말하길,
“그건 아무것도 아냐! 인간들은 내 젖을 매일 마시는데, 어느 한 놈이라도 어버이날에 찾아오디?”

 

 

그 구멍이 아니잖아!
시골에서 올라온 노인이 강남역 지하도에서 출구를 못 찾고 엄청 고생을 한 모양이다. 분명 출구라고 적혀 있어서 그걸 보고 나가 보면 반대 출구고, 다시 지하도로 들어갔다 밖으로 나가면 또 다른 출구고. 한참 헤매다 급기야 울화통이 치민 노인이 지나가던 남자를 붙들고 물었다.


“도대체 사람 나오는 구멍이 몇 개요?”

 

그러자 당황한 기색의 남자가 더듬거렸다.
“글쎄요, 제가 알기로는 한 개로 알고 있는데요.”

 

 

시간이 남는데?
부인이 물었다.
“여보, 5분 후에 지구 종말이 온다면 당신은 뭘 하고 싶어?”
“그야 당연히 당신과 사랑을 나눠야지.”

 

그러자 부인이,

“(태연하게) 그럼 나머지 4분은?”